2019/10/05 5:00 pm

필모션웨딩홀

  • 신랑

    김태훈

  • 신부

    이은주

각자 서로 다른 길을 걸어온 저희가 이제 부부의 연으로 한 길을 걸어가고자 합니다. 평생을 좋은 남편,좋은 아내로 살겠습니다. 한 곳을 바라보며 첫발을 떼는 자리에 참석하시어 기쁨의 자리를 축복으로 더욱 빛내 주시길 바랍니다

2019 . 10 .05

pm 5 : 00

필모션웨딩홀

필모션웨딩홀